And Jesus came and said to them, “All authority in heaven and on earth has been given to me.
Go therefore and make disciples of all nations, baptizing them in the name of the Father and of the Son and of the Holy Spirit,
teaching them to observe all that I have commanded you.
And behold, I am with you always, to the end of the age.” – Matt 28:18-20

예수께서 나아와 말씀하여 이르시되 하늘과 땅의 모든 권세를 내게 주셨으니,
그러므로 너희는 가서 모든 민족을 제자로 삼아 아버지와 아들과 성령의 이름으로 세례를 베풀고,
내가 너희에게 분부한 모든 것을 가르쳐 지키게 하라 볼지어다
내가 세상 끝날까지 너희와 항상 함께 있으리라 하시니라 (마태복음 28장 18-20)

GMI is a missions organization established to fulfill the Great Commission (Matt 28:18-20).

Grace Korean Church, founded by Pastor Kwang Shin Kim in 1982, has allocated more than 50% of its offering for missions in order to be obedient to the Great Commission from its founding days to the present. Led by the second senior pastor, Ki Hong Han since 2004, Grace Korean Church has been continually carried out the calling for missions. Launched in the year 2000 as an interdenominationally international missions organization, GMI is affiliated under the International Presbyterian Church Assembly,
but it has gathered and trained missionaries from all denominations and has progressed towards the vision of fulfilling world missions.

A total of 344 missionaries are supported and have been commissioned in 58 countries thus far, of which 71% are commissioned originally from Grace Korean Church.

The direction and strategy of GMI missions is “discipleship” and “inculturation.” Local church members and ministers have been educated and discipled through seminaries and Christian education within the missions field so that they can continue the calling for missions with leadership and ownership of the local church.

은혜국제사역(GMI)은 주님의 지상명령(마 28:18~20)을 이루기 위한 예수교 장로회 보수합동 국제총회 소속의 초교파 선교회이다.

1982년 5월, 김광신 목사에 의해 시작된 은혜한인교회(GKC)는 대위임령에 순종하기 위해 교회개척 초기부터 지금까지 선교적 교회로, 그 사명을 감당하고 있다.
은혜한인교회는 2004년 9월, 2대 담임목사인 한기홍 목사에 의해 지속적으로, 총체적 관점으로 세계 선교를 감당하고 있다.
2000년 이후 지금까지 총회 산하 모든 교회들은 지속적으로 선교사를 파송하고 있다.

현재 GMI는 2020년 09월까지 58개국 344여 명의 선교사를 파송하고, 후원 및 관리를 하고 있다.

GMI의 선교 방향과 전략은 “제자화”와 “교회개척” 및 “토착화”이다. 이를 위해 선교지 내에 신학교 교육과 기독교 교육을 통해 현지인 성도와 사역자들을 제자화하여, 일정기간이 지나면 그들이 선교지 사역의 리더십(Leadership)과 오너십(Ownership)을 가지고, 현지 교회를 통해 지속적으로 선교사명을 이어가도록 하고 있다.